환경의 가치와 방향

환경을 사랑하는 모두의 고민. 커피큐브가 먼저 시작합니다.


환경의 가치와 방향


환경을 사랑하는 모두의 고민. 커피큐브가 먼저 시작합니다.

보도[파이낸셜뉴스] '석탄재·커피찌꺼기'로 '재활용 일자리' 창출한다

행안부, '자원 재활용 협업 플랫폼' 구축 착수

[파이낸셜뉴스]


행정안전부 제공.정부와 민간기관이 손잡고 '석탄재·커피찌꺼기'를 활용해 '환경'과 '일자리' 두 마리 토끼 잡기에 나선다.

행정안전부는 25일 7개 공공·민간기관이 석탄재와 커피박(커피 찌꺼기)으로 화분, 연필 등을 생산하는 '자원 재활용 협업 플랫폼' 구축 과제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자원을 재활용하면서 취약계층 일자리도 만들자는 취지다.

이 과제는 지난 4월 행안부가 선정한 '2020 중점 협업과제' 중 하나다. 석탄재, 커피박 수거부터 이를 활용한 생산기술 개발, 제품생산, 유통·판로 확보에 이르기까지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 목표다.

한국남동발전㈜와 ㈜커피큐브 등 협업기관이 석탄재와 일반 커피숍 등에서 버려지는 커피박을 활용해 화분이나 연필 등을 생산·판매한다. 이를 통해 재활용량을 매년 2배씩 증대시켜 나갈 계획이다.

일자리 창출에는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힘쓰기로 했다. 노인, 장애인 등이 근무하는 사업장 위주로 생산단체를 선정해 올해부터 매년 33개씩, 3년간 총 100개의 일자리 창출을 추진한다.

유통·판매는 홈플러스㈜가 맡는다. 전국 유통망을 활용해 재활용된 상품들이 소비자를 만나게 된다.

이밖에도 협업 상대방을 찾는 온라인 공간인 '협업 매칭 플랫폼' 등을 통해 공공·민간의 다양한 수요처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지속 가능한 자원 선순환 구조를 확립할 예정이다.

이재영 행안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민·관 협업으로 '자원 재활용'과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이라는 중요한 가치를 동시에 실현한다는 점에서 매우 뜻 깊은 협업과제"라며 "이러한 선순환 구조가 안착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강조했다.

eco@fnnews.com 안태호 기자



출처 : 파이낸셜뉴스 (www.fnnews.com)




관련 기사 보러가기

https://n.news.naver.com/article/014/0004449766

커피클레이

https://coffeeclay.com